Why subscribe here?


정말 빠른 배송

한국구독센터인 미스터클래이에서 구독하시면 영문 economist.com 에서 구독하신 것 보다 1주~2주, 국내의 타 구독 대행사를 통한 것 보다 최대 2-3주 빨리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. 주문하신 날짜부터 추가비용 없이 업무일 기준 4~7일 이내로 수령 가능합니다.

매주 빠른 번역본 제공

전문가가 번역한 The Economist 의 아티클을 매주 빠르게 제공합니다. 타 구독 대행사가 제공하는 번역본은 출간된 지 2주 이상 지나야 제공되지만, 실제잡지를 받아보시는 것과 동시에 번역본을 접하실 수 있습니다. 모바일 웹 버젼으로도 제공되기 때문에 스마트폰에서, 타블렛에서도 무제한 열람 하실 수 있습니다.

구독자 커뮤니티 싸이트멤버십

The Economist 의 구독자 커뮤니티인 TGIForum 의 멤버십을 드립니다. TGIForum 은 일반에 공개되지 않는 구독자 전용 커뮤니티로, The Economist 의 주요 기사 번역본이 빠르게 매주 업데이트 되고 있을 뿐 아니라 하버드비지니스리뷰, MIT SMR, McKinsey Quarterly 등의 경영 저널 및 INC, Entrepreneur Magazine 와 같은 비즈니스/스타트업 매거진의 아티클도 큐레이팅해 번역/제공합니다. 스터디그룹을 만들고 홍보할 수 있으며,찾을수도 있습니다. TGIForum 의 멤버십은 현재 다른 경로로는 구입하실 수 없으며, 다른 구독대행사나 economist.com 으로 구독하신 경우에도 사용하실 수 없는 서비스입니다.

공식 구독센터

미스터클래이는 The Economist 의 공식 구독센터입니다. 구독 대행 업체와 다르게 안정적인 배송서비스 및 고객서비스가 가능합니다. (일부 대행사가 자신들만이 공인구독센터라거나 고객 데이터를 모두 자신들이 관리한다는 식의 허위광고를 하고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)

전 세계 무료 주소변경

해외장기 출장이나 유학 등의 경우에도 전 세계 어디든지 추가비용 없이 배송 받으실 수 있습니다. 공식 구독센터에서만 가능하며, 한국 내의 다른 구독 대리점에서는 받으실 수 없는 서비스입니다.

유연한 구독계획

구독 중 주소변경이 자유롭고 일시정지의 기간과 횟수의 제한이 없습니다. 한국내의 다른 구독 대리점을 통해서는 받으실 수 없는 서비스입니다.

무료 베스트셀러 증정!

자기개발을 위해 별도의 책을 구매하실 필요가 없습니다. 구독과 동시 아마존/뉴욕타임스/월스트리트저널의최신 비즈니스/경영 분야의 베스트셀러 1권을 무료로 보내드립니다. 한국 공식 구독센터인 미스터클래이를 통해 The Economist 를 만나세요!

Take a sneak peak insight

One global edition -read for global citizen.

The Economist 는 전 세계 어디서 구입해도 모두 같은 이슈를 읽게 됩니다. 남아공 지하철에서나 백악관 에서나 같은 The Economist 를 읽습니다. 다른 대중 시사주간지인 타임이나 뉴스위크의 경우 아시아판과 미국판은 내용은 물론, 기사의 양 자체에도 큰 차이를 보입니다. 하지만 The Economist가 출판하는 “one global edition” 은 지역에 관계없이 세계인을 독자로 보는 The Economist 의 정신을 보여 줍니다.

  • 전 세계 어디든지 단 하나의 에디션이 출판.
  • 전 세계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풍부하고 밀도있는 기사
  • 타의 경쟁을 불허하는 글로벌커버리지와 디지털 혜택

Subscribers Community : TGIForum

구독하시는 기간만큼 TGIForum 의 멤버가 되실 수 있습니다.

TGIForum 은 구독자 커뮤니티에서 시작한 싸이트로, The Economist 주요기사 번역본 제공 및 비즈니스 & 경영 매거진과 스타트업 관련 매거진과 저널의 서머리/번역본을 제공하고 있습니다. 스터디/리써치 그룹 정보도 공유할 수 있습니다. TGIForum 의 멤버십은 미스터클래이를 통해서만 가능한 서비스입니다. The Economist 를 구독하시는 Print & Digital 구독자는 물론 Print Only 구독자 전원에게 별도의 비용 없이 제공됩니다. (TGIForum 방문하기)

  • 빠르고 정확한 번역본 업데이트
  • 기존 미디어에서 찾아볼 수 없는 비즈니스 아티클
  • 모바일 및 타블렛 전 기종에서 접속 가능한 모바일웹 지원
The Economist

Read it on your favorite device!

Digital 판을 추가하세요.

The Economist 정기구독은 Print Only 정기구독과 Print & Digital 정기구독 두가지로 판매됩니다. 만약 Print & Digital 판을 구독하실 경우 PC 는 물론 모바일 기기에서 자유롭게 기사와 칼럼을 열람하고, 또 오디오파일도 다운받거나 스트리밍 해서 들으실 수 있습니다. 또한 The Economist 의 온라인싸이트에서 기사 하단의 코멘트란을 읽어보시고 토론에도 참여해 보세요. 단순히 읽어보는 경험 만으로 Global conversation 의 일부가 됩니다.

바쁜 출근길에 The Economist 의 오디오판을 통해 운전하면서도, 걸으면서도 황금같은 정보와 감각을 놓치지 마세요. (샘플 mp3파일 다운로드)

디지털판으로의 업그레이드는 더 많은 가능성을 열어줍니다.
1년 구독시 59,000원 / 6개월 구독 시 3만2천원만 추가하시면 됩니다.
(학생할인의 경우 1년 44,000원, 6개월 24,000원 추가)

(이코노미스트 디지털판 이용 메뉴얼 다운로드받기)

 

We have some special bundles for you

6개월 구독권

286,000원

160,100원

6 month Print subscription

  • 종이 잡지 매주 무료 배달
  • 무료 번역본 제공
  • 최저 구독가 보장
  • 온라인 구독자 커뮤니티 멤버십
  • 44% 할인
  • digital판 추가 32,000원
Subscribe Now

1년 구독 (학생할인)

561,000원

224,300원

1 Year Print-Only Student

  • 종이 잡지 매주 무료 배달
  • 무료 번역본 제공
  • 최저 구독가 보장
  • 온라인 구독자 커뮤니티 멤버십
  • 66% 할인
  • Digital 판 추가 44,000원
Subscribe Now

1년 구독권

561,000원

299,000원

1 Year Print-Only Subscription

  • 종이 잡지 매주 무료 배달
  • 무료 번역본 제공
  • 최저 구독가 보장
  • 온라인 구독자 커뮤니티 멤버십
  • 47% 할인
  • Digital 판 추가 59,000원
Subscribe Now

1년 구독(Print&Digital)

673,200원

358,800원

1 Year Print&Digital Subscription

  • 종이 잡지 매주 무료 배달
  • 무료 번역본 제공
  • 온라인 구독자 커뮤니티 멤버십
  • 오디오 mp3 다운로드/스트리밍
  • 타블렛/스마트폰 에디션
  • economist.com 무제한이용
  • 48% 할인
Subscribe Now
Author

A word from Mr.Clay

미스터클래이는 The Economist Group 과 파트너십을 통해 한국에 정기구독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어 자랑스럽습니다.

The Economist 의 기사를 읽다보면 군더더기 없는 ‘should’ 와 같은 단어를 자주 보게 됩니다. 선명한 ‘주장’ 이 담겨져 있다는 것입니다. fact가 아니라 idea 를 중요시 하는 'ideas people' 에게 논점을 주고 있습니다. 단순한 보도기사와 사설 사이에서 완벽한 균형을 이루는 The Economist 의 기사를 읽으면 ‘왜’ 이런 주장을 하는 것인지 자연스럽게 궁금해지게 됩니다. 또한 그 주장을 뒷받침 하는 이유를 읽다보면 찬/반을 떠나 이슈를 더 깊이 이해하게 되고 문제의 본질에 대해 생각할 수 있게 됩니다.

세상 돌아가는 흐름을 알고 싶은것은 모두의 바램일 것입니다. The Economist 의 이슈 커버리지는가장 빠르며 깊이가 있습니다. Leaders 의 기사 하나만 읽어도 관련된 주제로 한참동안 이야기 할 수 있을 정도로 놀라울 정도로 많은 정보와 주제의 양면들이 모두 한 장의 페이지 안에 축약되어져 있을 뿐만 아니라 읽기 힘들지도 않습니다.

당신이 의사결정을 해야하는 위치에 있다면, 또는 다음 시대의 예비 리더라면, 반드시 The Economist 를 읽으십시오.

160,100원 Start your subscription.

구독이 망설여 진다면, 전화주세요!